“데스노트 2” 5화

미사가 아파트의 문을 닫고 노트를 본다. 

“라이토, 내가 너의 일을 계속하기를 원하지?” 미사 생각한다. “당신이 어디에 밖에 있지? 나에게 볼 수 없는 이유가 있지?”

미사는 침대에 앉고 컴퓨터를 본다.

“쿠로도 아히토, 너는 누구야?” 미사는 생각한다. 인트네스로 아히토의 이름을 검색하고 미사는 헉 하고 숨을 쉰다.   

10 Reasons Why Misa Amane Is An Actually Good Character

“그럴리 없지,” 미사 말한다. “쿠로도 아히토는 도쿄 시장 후보자야? 왜 데스노트를 가지고 있었어? 라이토를 어떻게 알아?” 

미사가 더 읽는다. “쿠로도 아히토는 새로운 키라를 지지하는 정당의 발표야?” 미사는 아히토에 대한 유투브 비디오를 본다. 

“키라의 의지는 신의 의지입니다,” 비디오 나오는 아히토가 말한다. “키라와 신은 동일합니다. 우리의 도쿄에서 범죄가 만연하고 악인들이 많습니다. 그래서 안전을 위한 키라의 의지를 수행해야 합니다. 시민들과 정부의 일은 아긴들을 정리하고 안전한 세상을 만들기 것입니다. 우리의 사랑한 도시를 살려서 도쿄 시장 호부자의 출마합니다. 여러분, 우리의 도쿄를 되찾하자고 일본을 다시 강대하게 만듭시다!” 미사가 비디오를 닫는다.

“아히토가 도쿄의 시장을 된라면, 왜 나에게 데스노트를 줬어?” 미사는 궁금하고 데스노트를 본다. “잠깐만, 이 표지는 원래의 표지 아니에요. 혹시, 데스노트 페이지랑 새로운 데스노트를 만들었어? 이제 알겠어! 아히토는 데스노트를 아직도 가지고 있어.”

미사가 올려다본다. “라이토, 이 노트를 쓴다면 날 보러 올 거지? 니아 하고 경찰을 죽이면, 당신은 행복할 거지?” 

미사가 데스노트를 열고 펜을 붙잡는다. 미사의 눈에 눈물이 흐른다. “기대해, 니아. 너 하고 경찰을 꼭 잡을겠어!”

[Total: 0   Average: 0/5]

“데스노트 2” 4화

나무 카페에서 미사가 기다렸다. 만약 덫이라면 환경을 보고 아러 미사가 일찍 왔는데 의심스러운 사람이 없었다. 

“바보, 바보, 바보 나 진짜 바보야,” 미사가 말하고 두 손으로 머리를 때린다. “나 왜 여기에 왔어? 내가 안 올걸 그랬어!” 미사는 창문에 뒤에 있는 사람들이 보고 한숨을 쉰다. “뭘 기대했는지 모르겠어.”

“일찍 왔군요 아마네 씨.”

미사는 비명 소리를 지르고 자리에 뛴다. 미사는 머리를 돌리고 키가 큰 안경을 쓰는 남자를 본다. 그 남자는 정장을 입고 서류가방을 가져간다. 미사한테 방긋 웃는다.

미사는 비죽거리고 팔짱을 낀다. “넌 누구야?”

“저는 쿠로도 아히토입니다,” 그 남자가 말한다. “또 하나의 명칭은 키라예요.”

“너는 키라다고?” 미사가 비웃는다. “나 하나만 키라를 아는데 너 아니잖아. 너는 그냥 날 만나고 싶은 변태적인 스토커야! 맞지?”

““증거 없이는 저를 믿지 못할 거라는 걸 알았어요. 그래서 장착하고 왔어요. 길에서 남루한 남자 보지요?” 아히토는 시계를 본다. “10초 후에 그 남자는 심장마비로 죽을 겁니다.”

미사가 밖을 내다 보고 노숙자의 남자를 본다. 갑자기 그 남자는 쓰러진다. 미사는 헉 하는 숨을 쉰다. 

“그 남은 여기 근처에 사는 노숙자예요. 세상은 그 남자처럼 쓰레기를 필요없습니다.”

“근데 중죄를 안 범했지 않을까?” 미시가 물어본다. “잔혹해…”

“아무도 모른다. 그가 했을 수도 있고, 안했을 수도 있는데 그 남처럼 없는 세상이 더 좋지 안이에요?” 아히토가 안경을 맞추고 활짝 웃는다. “게다가 자네는 지금 좀 위선적인 아니에요? 둘째의 키라.”

“무슨 소리야 지금?” 미사가 화를 내며 묻는다. “내가 키라라는 뜻인가?” 

“진짜 사실이 아니라고 말할 거예요?” 아히토는 말한다. “라이토를 만나러 키라인 척했어요. 기억이 안 나세요?”

“물론 기억해! 길거리에 라이토를 봤고 라이토의 집에 갔고…” 미사의 목소리 뒷말을 흐린다. 미사는 눈을 닫고 고개를 좌우로 흔드는다. “아니야, 네 말을 사실이 아니야! 게다가, 나하고 라이토를 어떻게 알아? 당신이 뭐야?”

“제가이 모든 것을 어떻게 안다고 생각하세요?” 아이토 말한다. 

“라이토…” 미사가 대답하고 눈물이 난다. “그럼, 라이토는 살아 있어?”

아히토가 낄낄거린다. “아마; 미사의 생각하는 의미의 안인데.”

미사가 눈물을 닦고 탁자를 때린다. “게임 그만해! 라이토는 살아 있지? 어디에 있는지 말을 해라! 라오토를 곧 보고 싶어!”

“걱정마세요 미사 씨. 재회하는 기회를 꼭 있을 겁니다. 그 전에, 드리고 싶은 것이 있습니다.” 아히토는 서류가방을 탁자에 놓고 담박한 파란 노트를 떠난다. 미사에가 노트를 드는다. “가져가라,” 아히토는 말한다.

“이건 뭐야, 그냥 담박한 노트인가?” 미사가 짜증나게 묻는다. 미사는 노트를 가져간다. 갑자기, 미사의 잃은 기억을 다 돌아온다.

“그걸 다예요,” 아히토가 말하고 서 있는다. “마지막 것을 얘기하겠어. 라이토를 잡았던 사람이 L의 후임자예요. 니어라는 이름을 쓴다. 다시 보겠어 아마네 미사.” 아히토는 물리치고 출구로 걷는다.

“잠깐!” 미사가 말한다. “너 진짜 누구야?”

“저요? 그냥 신의 충실한 추종자뿐이야,” 아히토 활짝 웃고 말한다.

[Total: 0   Average: 0/5]

“데스노트 2” 3화

아마네 미사한테 지난 4년은 힘들었다. 라이토의 죽음에 대한 소식을 배웠을 때, 미사가 모델과 여배우 일을 그만두었다. 미사에게서 온 세상이 찢겨진 것 같고 자살을 고려했다. 미사가 탑 끝에 서있고 뛰어 내릴 거마자 갑작스러운 생각이 났다. 혹시 라이토가 안 죽었다? 혹시 라이토는 달아났고 모기 칸조과 키라를 쫒는 프로젝트 팀이 거짓말 했고 라이토는 아직도 살아 있다고 미사고 생각했다. 그 작은 희망을 매달려서 미사가 라이토를 기대했지만 라이토는 안 돌아왔다. 모자의 키라가 왔을 때 미사가 그 키라가 로이토인 줄 바랐는데 미사의 희망은 좌절됐다. 시간이 지날수록 미사가 키라에 대해 강박 관념을 갖았다. 답이 나오지 않은 질문이 많았다. 

Did Misa Amane kill herself in Death Note? - Quora

“라이토는 어떻게 키라이었다? 나도 키라이였다?” 미사가 궁금했다. 대답을 찾기 위에 미사는 매일 키라과 라이토에 대한 단서를 찾아 봤는데 아무것도 찾일 수 없었다. 시간이 지날수록 점점 키라를 쫓는 프로젝트 팀을 미워했다. 

“그 팀 때문에 라이토는 죽었다!” 미사가 생각한다.

미사가 아파트에 도착하고 문 앞에 편지가 있다. 미사는 편지를 줍고 아파트에 돌아간다. 신발과 재킷을 벗고나서 미사는 침대에 앉는다. 미사는 책상 앞에 있는 사진을 보는다. 사진에 미사과 라이토 함께 웃는다. 미사의 눈에 눈물이 샘솟는다. 오늘은 미사과 라이토의 기념일이라서.

“라이토야, 넌 어디서 있어, 나 알아,” 미사 말한다. 하지만 최근에 미사한테 현실을 깨닫혀기 시작했다: 라이토는 죽고 있는 현실이다. 미사는 침대의 위에 한바탕 서럽게 흐느꼈다.   

몇분 후에 미사가 눈을 닦고 편지를 본다. 보내는 사람의 정보가 없다.

“누가 보냈어?” 미사가 궁금하다. 미사는 편지를 열리고 소리 내어 읽는다.

Netflix's 'Death Note' Adaptation Is Criticized For Whitewashing

“오랜 동안 기다려셨지, 아마네 미사 씨? 질문에 대한 답변을 듣고 싶다면, 내일 오후 3시에 나무 카페에 오 주세요. 제가 기다리고 있겠어. 키라.”

미사가 헉 하는 소리를 낸다. “혹시, 라이토야? 잠깐만.” 미사는 갑자기 수상쩍게 여기다. “라이토이라면 키라 대신 라이토라고 부르지 않이야? 덫인가?”

미사가 편지를 버린다. “허! 좋은 시도였어, 가짜의 키라! 근데 너무 분명한 속임수를 넘어가지 않을 거야!” 

그 말에 도 불구하고 다음날 오후 2시 30 분에 미사는 나무 카페에서 기다리는 자신을 발견했다. 다음 호에 계속… 

[Total: 0   Average: 0/5]

“데스노트 2” 2화

4년전 키라의 실종 후에, 다른 인간 데스노트을 쓰는 사건 있었다. 하지만 이 사건들은 니아한테 재미없었다. 이 새로운 키라들은 외견상으로 모조 키라였다. 예들 들어, 1 키라가 아파서 누워 있고 죽고 싶은 노인을 죽겼다. 하지만 니아가 티비에 나왔고 이 모조 카라가 그냥 악랄한 살인범이라고 한 다음에 살인 사건을 멈췄고 니아는 또 심심했다. 니아가 명성과 영광을 관심이 없고 형사 일은 정의감 때문에 아닌다. 형사하는 것은 한낱 니아의 취미였다. 니아한테 쉬운 사건을 해결하기과 모조 키라를 잡혀하기가 재미없는 일인다. 그런데 새로운 사건이 니아의 시선을 끌었다. 세간의 이목을 끄는 범죄들이 또 심장마비로 죽음을 당한다.

“혹시 진짜의 키라인가?” 니아가 생각한다. “그건 불가능한데, 나이토는 벌써 죽는다. 한 키라의 지지자가 데스노트를 쓰겠만이야.”

“니아 씨는 최근의 살인 사건들을 수사하군요” 앤소니 레스터, 설립된 단체 SPK의 지휘관인, 만한다. “그 사건도 시선을 끌었어요?”

See the source image

“전에 모조 키라가 있었고, 이 키라도 아마 모조인데,이 사건 좀 익숙해요,” 니아가 대답한다. “키라 좋아하는 조직들 보세요. 키라가 조직 안에 있을 것 같아요.”

일본에서, 예전 키라 수사 팀의 구성원들이 이제 새로운 키라 수사 팀에 있는다. 이 팀은 키라 지지자를 보고 새로운 키라들을 수사한다. 아이자와가 그 팀 지두자인다. 

“만약 이 키라는 라이토인가?” 마츠다 묻는다. “혹시 라이토는 돌아왔어?”

“무슨 말이야 마츠다,” 아이자와가 말한다. “라이토는 죽었잖아. 죽은 사람이 어떻게 범죄자들을 죽여? 다른 사람이지.”

“키라가 돌아와서 범죄가 아마 떨어질 거야,” 마츠다 말한다.

“맞아, 범죄자들이 두려울 것 같아,” 아이자와 말한다. “우리는 추정하지말고 열심히 수사하자.”

히데키가 방안으로 뛰는다. “텔레비전을 껴! 사쿠라 텔레로 바꾸라!”

마츠다가 리모콘을 잡고 텔레비전을 낀다. 사쿠라 텔레는 나온다. 

“저는 우리의 키라 대표 스즈키 고로입니다. 우리는 지금 우리의 신이 키라랑 전화를 합니다! 소개 좀 해 주십시오 키라님. 네가 키라인 줄 사실입니까”

“네, 사실이야,” 변한 목소리 말한다. “저는 키라입니다.”

“믿지 않는 사람한테 증명이 있습니까?” 고로 묻는다.

“10초시 후에 키라에 대한 유명한 비평가 ‘아이치 로’가  NBK 뉴스에 죽을 거야. 그게 내 증거야.”

“빨리 NBK 뉴스로 바꾸라!” 아이자와 외친다.

마츠다가 NBK 뉴스로 바꾸고 갑자기 아이치 로는 가슴을 잡아서 쓰려진다.

“끔찍해,” 마츠다 말한다.

“다시 채널을 바꿔,” 아이자와 말한다. 마츠다가 다시 사쿠라 텔리로 채널을 바꾼다.

“믿을 수 없어,” 고로가 감동한다. “진짜 키라예요. 제가 질문 좀 있는데…”

키라가 고로를 방해한다. “입을 닥치어 고로, 아니면 죽일 거야.”

“예 키라님 재 오만을 용서하십시오,” 고로가 말한다. 땀을 고로의 얼굴에 난다.

“모른 악인들에게 메시지 있어,” 키라 말한다. “신의 벌을 방지할 수 없어! 내 의욕을 따르지 않은 분들을 내가 꼭 반드시 정의의 내릴 거야. 그리고, 형사 ‘L’라고 알려져 있는 니아한테 메시지가 있어.”

미국에서 봉송 보고 있는 니아가 생각한다, “내 존재를 알아? 어떻게?”

“날 찾아 보라, 니아. 처음엔 내가 패배했는데 이번은 내가 이길 거야. 뭘 기다리는 거니 니아? 무서워? 일본에 오고 나는 너를 찾을 전에 나를 찾으라. 나는 정의야!” 키라가 전화를 끊는다.

“재밌어,” 나이가 생각한다. “나를 기다린 대신에 네가 먼저 전쟁을 선포해. 그렇다면 좋아. 심심했었어. 너의 도전을 받겠어.”

“이제 어저 할까요?” 앤소니 묻는다.

니아 활짝 웃는다. “할 일이 하나뿐만 있어요. 다음 비행편을 예약하세요. 키라, 너를 꼭 잡을겠어!”

[Total: 0   Average: 0/5]

“데스노트 2” 1화

바람이 황폐하고 적막한 풍경으로 불렀다. 하늘도 어두웠고 흐렸다. 죽은 나무가 여기 저기 있었으며 검은 산 꼭대기에서 죽음의 신이 한 명 앉아 있었다. 그 죽음의 신의 이름은 류크였다. 류크는 키가 크고 많이 마른 편이었다. 얼굴도 길었고 창백하고 박쥐처럼 날개를 2개 있었다. 치아는 상어처럼 날카로웠으며 끝이 뾰족했다. 입 모서리가 동그랗게 말려서 항상 웃는 듯한 표정이었다. 코의 모습이 비뚤어진 돼지 코처럼 생겼고 크고 둥근 눈이 어둠에서도 반짝거렸다. 검고 뾰족한 머리카락이 하늘로 꾯꾯하게 서 있었다. 류크의 무릎에 검은 공책이 놓았어. 공책 제목은 데스노트라고 했다. 류크는 공책을 열리다. 공책에 한 이름이 크게 기록되었다, “야가미 라이토.”

“결국에 당신은 신이 아니었어” 류크 혼잣말한다. “그냥 또 하나 인간이었어. 당신은 당신이 업신여기었던 인간들에게 붙잡혀 죽음을 당했어.” 류크 한숨을 쉰다. “이제 잔뜩 기대하는 건가 없을 것 같네.”

류크 뒤에 목소리 나온다. “그게 아니지, 류크.

The Unnamed Shinigami. | Death Note 2

“예?” 류크 돌아서고 다른 죽음의 신을 본다. 이 죽음의 신이도 키가 크고 많이 마른 편인데 얼굴은 해골인다. 빛나는 빨간색 눈이 류크를 뚫었고 공기가 어름처럼 변했다. 

“이제 기억이 되찾구나” 류크 활짝 웃는다. “내 이야기 벌써 들었는데 왜 다시 돌아왔니?”

“아직도 재미있는 걸 보고 싶지, 류크? 이제부터 새로운 세상의 창조를 보여 줄게.”

“호!” 류크가 시리친다.

그래서 라이토는 가지고 있는 데스노트를 열었고, 팬을 잡았고, 세상을 바꾸기 시작했다.

[Total: 0   Average: 0/5]

데스노트 2 소개

재 판 픽션은 일본의 만화 데스노트예요. 데스노트는 스릴러와 미스터리 만화예요. 이 만화고 인기 많을 뿐만 아니라 너무 재미있는 만화이라서 데스노트의 판 픽션을 적고 싶어요. 

결말 되살리고 싶어요. 내 생각에는 원래 결말은 마땅잖아요. 주인공은 죽어나서 만화 끝나요. 주인공 죽음에 후에 새로운 줄거리 적고 싶어요.  

주요 주제는 공익을 봉사하기 위해서 나쁜 짓을 못 하도록. 방법은 나쁘면 끝은 안 당연해요. 

제 걱정은 새로운 소설은 원래 소설에 비해서 좋지 않을 것이다. 근데 소설을 쓰기가  재미있으니까 소설은 너무 좋지 않으면 아직도 괜찮아요. 내 소설이 재미있으면 내가 행복하겠어요. 

[Total: 0   Average: 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