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화: 이상한 느낌

준표, 잔디, 지후가 학교에 있다. 잔디는 준표와의 전쟁을 선포하러 왔다.

준표 : “바보야? 내가 누군지 몰라? 이게 뭐야?!”

잔디: “네가 부자라고 해서 네가 다른 사람들보다 낫다고 생각하는 거야? 네가 하고 싶은 대로 해. 하지만 네가 내 인생에 다시 관여한다면 너하고 싸울 준비가 되어 있어!” 

지후 : “잔디, 그냥 떠나면 더 좋을 것 같아.”

준표 : “나가!”

잔디는 두 사람에게 화가 난 채로 떠났다. 그녀는 그냥 집에 가서 준표와 F4를 멀리하고 싶었다. 잔디는 어쨌든 이 학교에 다니고 싶지 않았다. 그녀가 잘못한 것이 없는데 왜 고통을 받아야 했을까?

지후는 잠시 말이 없었다. 준표는 궁금했다.

준표 : “무슨 생각을 하고 있어? 넌 내 친구야. F4를 떠나게 해 줄까?”

지후 : “이제 그만해야 될 것 같아.”

사실, 준표는 한 번도 그를 무시하는 사람이 없었기 때문에 잔디의 태도가 마음에 들지 않았다. 그는 잔디가 있는 것이 불안했다. 준표는 이해할 수 없다는 이상한 기분을 느꼈다…

지후는 오토바이를 타고 집으로 돌아가다가 갑자기 생각하기 시작했다. 그는 ‘내가 왜 잔디의 상화이 신경쓰이지’라고 생각했다. 학생에게 레드 카드를 주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뭔가 이상한 느낌이 든다. 잔디는 레드 카드를 받은 다른 사람들과는 확실히 다르다.

지후 : “지후 잊어버려. 더 이상 이 상황에 관여하려고 하지 마.”

[Total: 0   Average: 0/5]

3화: 전쟁 시작

지후는 학생들이 그녀를 다치게 할 때 그가 왜 그녀를 도왔는지 잔디에게 말하고 싶지 않았다.

잔디 : “상처를 치료하고 교복을  바꿔야 해요.” 

잔디는 교복을 바꿔 입고 상처를 치료할 수 있도록 지후를 따라 학교 안 안전한 곳으로 갔다. 

지후는 구준표를 보고 무슨 계획을 세우고 있는지 물어보기 위해 자리를 떴다.

준표 : “뭐 하는 거야?! 네가 그 새 여자를 도왔다고 들었어. 나랑 장난치는 거야??”

지후 : “정확히 잔디를 어떻게 할 생각이야?”

준표 : “그 여자한테 무슨 일이 일어나는지 왜 그렇게 관심이 많아?”

그 순간 잔디가 갑자기 아무 말도 하지 않고 그녀를 떠났기 때문에 지후를 찾고 있었다. 그녀는 목소리를 듣고 지후의 목소리를 알아보았다.

지후 : “이런 상황을 너무 극단적으로 받아들이고 있는 것 같아. 잔디는 너한테 아무 짓도 안 했어.”

잔디 : “야! 구준표! 나는 너와의 전쟁을 선포해!”

준표는 잔디가 와서 대적할 용기가 있다는 사실에 놀랐다

준표 : “전쟁??”

잔디 : “내 말을 정확히 들었군. 네가 나를 이렇게 대하게 놔두지 않을 거야. 이 일을 후회하게 될 거야.”

지후는 이런 상황에 대해 기분이 좋지 않았다. 상황이 더 나빠질 것 같았다

[Total: 0   Average: 0/5]

2화: 전쟁

사람들이 잔디에게 물건을 던지자 잔디는 학교 밖으로 달려갔다. 그녀는 다쳤고 울며 집에 가고 싶었다. 거의 포기하려던 참에 그녀의 힘이 회복되었다. 잔디는 남아서 준표와 대결하기로 했다. 바로 그때, 지후가 잔디를 도우러 왔다. 지후는 준표가 계획하고 있는 것을 듣고 잔디가 나쁜 사람이 아니라고 생각했기 때문에 잔디의 상황이 아쉬운 것 같았다. “지후 선배다!” 누군가가 소리쳤다. 모두들 갑자기 잔디에게 물건을 던지는 것을 그만하고 지후가 그 곳에 왔다는 사실에 놀라워 했다. 잔디는 그녀의 뒤를 돌아보고는 지후를 찾았다. 지후는 그녀에게 손을 내밀고 있었다.

잔디는 지후가 그룹 F4의 멤버인 것을 알고 있었기 때문에 약간 혼란스러웠지만 왠지 그를 믿을 수 있을 것 같은 느낌이 들었다. 갑자기 잔디는 수업하러 가는 길에 그날 아침의 일을 기억했다.

잔디는 지후가 공원에서 매우 감성적인 방법으로 바이올린을 연주하는 것을 보았었다. 잔디는 지후가 F4의 다른 멤버들과 다르다는 것을 느끼지 않을 수 없었다. 그녀는 손을 뻗어 지후의 손을 잡았고 지후는 잔디를 학교 안으로 끌어당겼다. “왜 나를 도와주느냐?”라도 잔디는 지후에게 물어봤다.

[Total: 0   Average: 0/5]

1화: 레드카드

금잔디는 한국에서 가장 유명한 학교 중 한 곳에 다닐 기회를 얻은 여고생이었다. 잔디는 이 학교에 다니는 것이 불안하지만 결국 가기로 결심했다. 입학하자마자 그녀는 모든 학생들이 얼마나 부자인지 깨달았다. “이건 미친 짓이야…” 잔디가 말했다. 한 무리의 학생들이 학교에서 가장 인기 있는 그룹을 환영하기 위해 모여들었다. 모든 학생들은 곧 잘생기고 부유한 소년들이 나타나기를 신이 나서 기다리었다. “F4다!!” 누군가가 소리치었다. 잔디는 지금 벌어지고 있는 상황과 매우 혼동되어 완벽한 남자들을 계속 보고 있었다. 

학교의 가장 유명한 그룹이 F4다!

F4의 리더는 금잔디가 그 학교의 새로운 학생이라는 소식을 듣고, 그는 그녀에게 그의 유명한 레드 카드를 주기로 결정했다. . F4에서 레드카드를 받는다는 것은 전교생이 잔디에게 나쁜 짓을 한다는 뜻이었다. 다음날 잔디가 학교에 도착했을 때, 그녀는 누군가가 자신을 따라오는 것을 느꼈고 그래서 그녀는 뒤를 돌아보았다. 그녀는 많은 학생들이 그녀를 쳐다보는 것을 보았다. 잔디는 “오늘 모든 사람이 왜 이러지?”라고 말했다. 그녀는 혼란스러운 표정을 지었다. 그녀가 사물함을 열었을 때 그녀는 카드를 보았다.  

F4의 레드카드

잔디는 누군가 자기를 놀리려고 한다고 생각하고 그 상황에 주의를 기울이지 않기로 했다.  잔디가 사물함을 닫은 순간 뭔가가 그녀의 등을 때렸다. 학생들은 그녀에게 사방에서 물건을 던지고 있었다. 잔디는 “지금 무슨 일이 일어나고 있는가?”라고 생각했다!

[Total: 1   Average: 5/5]

Fanfiction Outline

The original source for my fanfiction will be a drama titled “꽃보다 남자”. I chose this source
because I recently watched this drama once again during my holiday break. Therefore, I was
recently thinking about the story and thought it would be interesting to write a fanfiction based on this story. In the story, the main character faces a dilemma because she cannot figure out which man she should stay with. I want to recreate some of the events that happened toward the end of the story in order to change the outcome of the entire story. I think it will be fun to make a different ending and climax and become creative. The main theme will be about perseverance and the importance of love. I’m concerned whether the story I create will really be a successful one but nevertheless excited to create it and put my imagination into it.

[Total: 0   Average: 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