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정령 8화 

금릉: “진짜?! 금광요는 남 씨의 도서관에서 뭔가 훔치고 싶어한다고? 지루해…”

고양자진: “뭐가 지루해! 남 씨의 도서관에서 마술 악보가 엄청 많아. 연주할 때 마술을 하는 악부는 위험하잖아?! 난 금광요가 마술 악보로 뭔가 나쁜 짓을 하려고 확신한다!”

금릉: “아무튼 남사추가 함광군과 위 형님에게 빨리 메시지를 보내도록 해야 돼.” 

금릉은 돌아서서 하인들에게 말했다. 

“너희들 금광요한테 가서 함광군이랑 위무선 오는 거 봤다고 전해라. 그들은 정말로 금광요를 잡으러 가고 있다.”

하인들이 시키는 대로 하고 금광요에게 함광군과 위무선이 다음날 아침에 도착한다고 알렸다. 금광요는 즉시 고소로 몰래 나갔다. 한밤중에 고소에 도착했고 높은 문을 넘어 몰래 들어가려고 하지만 누군가가 지붕 위에서 그를 기다리고 있다.

Image result for wei wuxian the untamed roof

“그건 충분히 오래 걸렸지! 너무 오래 기다렸어~”

금광요: “위무선! 너-”

위무선: “응, 나야! 남잔 또 여기 있어. 우리 똑똑한 애들이 네가 올 거라고 알려줬어.” 

함광군은 금광요 뒤에 나타나 손목을 잡았고 잠긴 방으로 안내했다. 금광요는 함광군과 위무선을 상대로 이길 수 없는 걸 알아서 몸부림을 치지 않았다. 아침에 아이들이 돌아오면 금광요에게 질문할 계획이었다.

다음날 아침 일찍 4명의 제자들이 토끼들을 안고 고소에 도착했다.

남사추: “함광군, 위 형님! 빨리 오세요! 우리는 토끼들을 다 찾았어요~”

위무선: “아이구~~ 우리 애들은 잘했어! 수고했어~ 남잔, 너의 소중한 토끼들이 돌아왔다!”

남망기: “음. 얘들아 잘했다. 그리고 금광요를 곧 다룰 거예요. 고마워요.”

[Total: 0   Average: 0/5]

2 thoughts on “진정령 8화 ”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