팬픽션 개요: 이웃집 토토로

이웃집 토토로

원전의 제목: 이웃집 토토로

원전의 장르: 판타지; 영화

원전의 개요: “1958년의(설정상은 1950년대 후반)일본을 무대로 한 판타지 작품. 시골에 이사온 구사카베 일가의 사쓰키, 메이 자매와 이상한 생물 ‘토토로’와의 교류를 그린다. 1988년 4월 16일에 일본에서 개봉되었다. 관객 동원수는 약 80만명. 영문판의 타이틀은 My Neighbor Totoro. 개봉시의 동시상영 작품은 타카하타 이사오 감독의 작품 반딧불의 묘였다. 개봉일은 봄방학이 끝나고 나서로, 배급 수입은 5.9억 엔으로 바람 계곡의 나우시카를 크게 밑돌았지만, 키네마 준보의 일본 영화 베스트 텐 제1위 등, 각종 일본 영화 작품상을 획득했다. 1989년 4월 28일 이후,텔레비전 방영도 반복해 행해졌다” (위키 백과).

팬픽션 개요

등장 인물:                                                                아키오

                                                                메이

                                                                유키

장르: 판타지; 단편 소설

주제: 손실을 극복하기

개요: (원전의 사건후 60년쯤) 최근에 부모님께서 차동차 사고로 사망하는 고아된 아키오는 배치한 고아원에서 달아난다. 걱정하고 비탄에 빠져서 아키오가 집으로 돌아가고 싶은데, 달에 비춰진 여름밤에 가까운 시골로 가려고 한다. 숲에서 길을 잃은 후에 폭풍의 조짐이 보이고 있어서 아키오가 속이 빈 고신보쿠에 도피한다. 폭풍이 그친 후에 아키오가 숲의 작은 귀신을 만나는데, 귀신은 숲에서 아키오를 이끌어서 들판에 있는 집으로 데리고 간다. 그곳에는 아키오가 혼자 사는 메이라는 할머니를 만난다. 놀랍게도 메이는 숲의 귀신들과 대화할 수 있는 것 같다. 그 동안에는 고아원의 노동자인 유키가 아키오를 위해서 수색대를 편성한다.

[Total: 4    Average: 4.8/5]